Expression/Gossip

버디 보이, 버디 걸

멋진남자 GNUNIX 2013. 1. 30. 09:56

어머니의 말에 너무 큰 비중을 두는 남자는 마마보이라고 한다.
아버지의 말에 너무 큰 비중을 두는 남자는 파파보이라고 한다.
그리고 친구의 말에 너무 큰 비중을 두는 남자는 버디보이라고 하겠다.

 

그럼 여자는 마마걸, 파파걸, 버디걸.

 

내가 언제 한번 말한적이 있는데 마마, 파파, 버디, 프랜드 등등 들의 말은 그냥 참고만 하면 되는거다.

 

친구따라 강남가는건 좋은데 요즘 친구에게 인생을 매달아 사는 인간들이 종종 보여서 너무 답답해서 끄적여본다.

 

내가 왕따라거나 친구가 없어서 하는 이야기가 아니야.

친구 좋지. 끈끈하지. 내 목숨과도 바꿀수 있는 친구라 하더라도

 

누구도 언제까지나 나와 함께 일 순 없는거다.

누구도 내 일을 대신 해 주지 않고
누구도 날 대신 할 수 없으며
누구도 날 책임져 주지 않는다.
그 사람이 내가 될 순 없다. 대신 살아주지도 못한다.

 

생각을 해봐.

너가 결혼을 했어.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자식도 둘이나 있지.

그때도 너의 배우자나 아이들보다 친구에게 그렇게 목을 맬꺼냐고 말이야-

 

그리고 반대로 생각을 해봐.

그 목숨보다 소중한 친구가 결혼을 했어.

정말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해서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자식이 둘이나 있지.

그때도 배우자나 아이들보다 널 소중히 할것같냔말이야아-

 

정도껏하라고 정도껏!~

 

자신이 남의 말을 참고만 하는지.. 어느정도의 비중을 두고 있는지 알아보는 방법중에 하나는...

 

'Expression > Gossip' 카테고리의 다른 글

OECD 기준.  (0) 2013.04.04
참 진부하고 고리타분 한 말. I Can Do It.  (1) 2013.03.07
버디 보이, 버디 걸  (0) 2013.01.30
인간이라면 서로 이해하려고 노력해야하지않나...  (0) 2012.09.03
족보.  (0) 2012.06.12
ICS(IceCream Sandwich) 펌웨어  (4) 2012.03.28